PRESS

'황금정원' 연제형, 촬영 중간에도 대본에 집중...연기 열정 가득
작성자 : 관리자 2019-09-09

 

 

 

 

 

'황금정원' 배우 연제형의 뜨거운 연기 열정이 가득 담긴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연제형은 MBC 주말드라마 '황금정원'에서 강력계 형사 필승(이상우 분)이 사랑하는 친동생 같은 후배 기영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연제형은 티격태격 다투다 어느덧 정이 들어버린 미주(정시아 분)와 본격적인 사랑을 시작하게 된 기영을 통해 훈훈한 연하남의 매력을 발산하며 안방극장의 여심을 저격하고 있다.

서로에 대한 마음을 확인하면서 비밀 연애를 시작한 기영과 미주의 꽁냥꽁냥한 로맨스가 무르익은 가운데, 훈훈한 연하남의 매력으로 안방극장 여심 저격 중인 연제형의 대본삼매경 현장이 포착됐다.

사진 속 연제형은 쉬는 시간이 주어질 때마다 장소를 불문하고 진지한 눈빛으로 대본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캐릭터에 대해 꼼꼼하게 분석하는 것은 기본, 대사와 동작, 눈빛 등을 세심하게 확인하는 연제형의 꼼꼼함은 드라마와 캐릭터에 향한 애정을 엿볼 수 있다.

언제 어디서나 대본과 함께 하는 연제형의 남다른 대본사랑은 안정적인 연기로 이어지고 있다. 캐릭터 연구를 꾸준히 하고 있는 연제형은 리허설과 본 촬영에서도 최선을 다해 연기에 임하며 작품의 완성도를 높이는데 일조하고 있다.

한편 연제형의 쉼 없는 연기 열정을 엿볼 수 있는 MBC '황금정원'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